빈곤아동이 한 명도 없는 나라를 꿈꿉니다.

빈곤아동이 한 명도 없는 나라를 꿈꿉니다.

어려운 가정형편으로 쓸쓸하게 보내는 친구들에게 따뜻한 나눔으로 가족과 함께하는 행복한 하루를 선물해주세요

기관소개보도자료

부스러기사랑나눔회의 보도소식입니다.

보도자료

부스러기사랑나눔회, 삼성희망드림 희망소리합창페스티벌 개최... 환상의 하모니 울려_20181024

페이지 정보

작성자 부스러기 작성일2019-01-08 17:47 조회90회 댓글0건

본문


부스러기사랑나눔회, 삼성희망드림 희망소리합창페스티벌 개최...

환상의 하모니 울려


[충청매일=디지털뉴스팀] 경기도 내 지역아동센터 아이들의 희망을 담은 환상적인 하모니가 울려 퍼진다.

부스러기사랑나눔회 경기지부가 11월 13일(토) 오후 3시 용인포은아트홀에서 12개 지역아동센터 200여명의 아이들이 합창 솜씨를 뽐내는 '삼성희망드림 희망소리 합창페스티벌(이하 희망소리 합창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올해로 7회를 맞이하는 이 행사는 부스러기사랑나눔회 경기지부가 삼성전자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지원을 받아 추진하는 것으로, 지역아동센터 아동들이 합창을 연습하고 대회를 준비하는 과정 속에서 협동심과 자신감을 기르고 나아가 전인적 발달을 도모하고자 기획되었다.

희망소리 합창페스티벌은 합창대회를 비롯하여 전문 강사를 통한 8개월간의 합창수업과 문화 체험지원 등 아이들이 합창에 대한 흥미를 느낄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들로 구성되어 있다.

올해 3월 경기도 내 지역아동센터를 중심으로 총 50개팀의 합창단을 구성하여 7월에 가평, 안양, 수원, 용인에서 총 4차례의 지역예선전을 치른 뒤 그중 12개 팀이 이번 결선 무대에 오르게 되었다.

이날 행사에는 전년도 우승팀인 광주 '한우리지역아동센터 합창단과 삼성전다 DS부문 임직원 기타 동아리 FOCUS에서 아이들을 위한 특별공연을 펼칠 예정이며 이하늘 합창지도강사가 작곡한 '꿈의 멜로디'를 참여 아동 전원이 모두 함께 부르는 '화합의 대합창'을 마지막으로 8개월 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한다.

부스러기사랑나눔회 경기지부 조윤경 단장은 "프로그램을 통해 아이들의 표정이 밝아지고 자신감도 많이 생겼다. 합창을 통해 친구를 배려하고 책임감 있는 아이로 성장했으면 좋겠다"며 "기회를 마련해 준 삼성전자외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고맙다"고 소감을 밝혔다.

삼성전자는 2012년부터 임직원 후원금으로 이 사업을 후원하고 있다.

한편 경기도에는 지역아동센터 781곳에서 2만 10000여명의 아이들이 보호, 교육, 놀이 등 종합적인 아동복지서비스를 받고 있으며 부스러기사랑나눔회 경기지부는 경기도의 위탁으로 지역아동센터에 대한 교육, 연구, 지역사회 후원 등의 다양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저작권자 ⓒ충청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