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곤아동이 한 명도 없는 나라를 꿈꿉니다.


부스러기이야기부스러기스토리

부스러기의 감동적인 이야기를 나눕니다.

아이들이 밝게 웃는 세상,
현장의 선생님들이 더욱 힘을 내는 세상, 부스러기가 만들어 갑니다.

부스러기스토리

“소원이 이루어지게 되는 아름다운 일이 곧 생명나무”

페이지 정보

작성자 부스러기 작성일2021-07-05 11:40 조회294회 댓글0건

본문


“소원이 이루어지게 되는

아름다운 일이 곧 생명나무”

아름다운 손길-혜성감리교회 편


2038675190_1625452406.8684.jpg



지난 629(), 부스러기사랑나눔회는 혜성감리교회로부터 후원물품 노트북을 기증받아 온라인학습 취약계층 4가정의 아동에게 전달했습니다. 혜성감리교회는 지난 연말에도 부스러기사랑나눔회를 통하여 생계가 어려워진 아동청소년들을 위하여 1천 만원 후원금을 전달했습니다. ‘생명나무 운동을 통해 끊임없이 어려운 이웃과 지역사회를 위해 선행을 이어온 혜성감리교회. 권아론 목사님(혜성감리교회 부담임목사)과 함께 혜성감리교회와 생명나무 운동을 소개합니다.


2038675190_1625452488.3501.jpg

<온라인학습 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후원물품 전달 >



혜성감리교회에 대한 소개 부탁드립니다!

우리 혜성교회는 예수님 때문에 행복하게 살아가며, 치열하게 다음세대를 길러내기 위해 오늘도 함께 모이는 살아 움직이는 교회입니다.” 살아 움직인다는 것은 부활의 생명이 있다는 의미이며, 그 복음이 예루살렘부터 땅 끝까지, 먼저 된 세대에서 다음세대까지 확장되어 간다는 의미입니다. 이를 위해 혜성교회는 십자가 은혜를 증언하며, 말씀과 기도를 중심으로 삼는 성령에 의해 살아있는 교회, 평신도 중심의 훈련을 통해 성도의 섬김으로 살아 움직이는 교회, 또한 다음 세대를 세우고, 믿음의 유업을 이어가며, 아세안을 선교한다는 비전을 따라 살아 움직이는 교회가 되기를 힘쓰고 있습니다.




2038675190_1625452698.9717.jpg

<혜성감리교회 전경 >



부스러기사랑나눔회와의 첫 시작이 궁금합니다함께 후원을 진행 할 수 있었던 가장 큰 원동력은 무엇일까요?

2020년 성탄절을 맞아 어려운 환경속에서도 꿈을 키워 나가는 아이들을 돕기 위해 부스러기사랑나눔회와 첫 연합 사역을 시작하였습니다. 당시 10가정의 아이들을 사랑으로 섬겼습니다. 그때 아이들이 간절히 바라는 소원을 청취하고 그것을 함께 이루어 나가는 부스러기사랑나눔회의 사역을 보면서 생명나무 운동의 영감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올 해부터는 본격적으로 생명나무 운동의 은혜를 이루어가고 있습니다.

 

생명나무 운동에 대한 소개와 이 운동을 통해 아이들에게 어떤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는지 궁금합니다.

사람에게 가장 큰 힘과 용기가 되는 사건 중의 하나는 가지고 있는 소망이 실현되는 것입니다. 바라는 것들이 현실이 되었을 때에 마주하게 되는 기쁨은 세상의 그 어떤 것과도 비교할 수가 없습니다. 그래서 성경 잠언 1312절 말씀은 그렇게 소원이 이루어지게 되는 아름다운 일이 곧 생명나무라 하였습니다. 우리 혜성 교회는 이 말씀을 따라 주변의 이웃들과 다음세대들에게 생명을 심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그것이 바로 생명나무 운동입니다. 바라기는 이 운동을 통해서 아이들이 용기를 가지고, 소망을 품게 되기를 기대합니다. 비전을 성취하는 일이 소수에게만 허락된 특별한 일이 아니라, 모두에게 가능한 것이며, 그 모두에 아이들 자신이 포함된다는 것을 느끼게 해주고 싶습니다.


앞으로 생명나무 운동은 어떤 계획을 가지고 있나요?

앞으로도 기회가 닿는 대로 우리 교회가 가지고 있는 사랑의 자원들을 주변에 흘려보내려고 합니다. 단순히 어떤 한 계층, 한 세대에 국한하지 않고, 여력이 된다면 그리고 기도 가운데에 그것이 우리 교회가 꼭 감당해야 하는 일이라면, 기꺼이 도움의 손길을 내밀고 싶습니다.


생명나무 운동을 통하여 우리 사회에 어떤 메시지가 전달되기를 바라시나요?

서로 돕고, 나누고, 상생하는 것이야말로 우리 사회가 추구해야 하는 가장 시급한 일이라는 것에 대한 사회적인 공감대가 형성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또한 나눔의 일은 누구나가 다 할 수 있고, 모두가 해야 한다는 것에 대한 인식도 강화되기를 바랍니다.


마지막으로 자신의 꿈을 발견하고 열심히 나아가고 있는 아이들에게 한 말씀 부탁드립니다.

꿈의 진정한 가치는 그것을 이루는 것에 있는 것이 아니라, 그 꿈을 이루기 위해 달려가는 현재의 성실함에 있다고 생각합니다. 지금처럼 열심히 각자가 가지고 있는 최선을 다한다면 그 노력은 반드시 어떤 형태가 되었던지 간에 합당한 결과로 이어지게 될 것입니다. 수고하는 자의 손길을 헛되게 하지 않는 하나님의 선하심을 믿으며, 끝까지 성실과 정직으로 나아가시기를 축복합니다.

 

바쁜 일정 가운데도 인터뷰를 해주신 권아론 목사님께 다시 한 번 감사의 인사드립니다앞으로도 혜성감리교회의 생명나무 운동을 기대하겠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