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곤아동이 한 명도 없는 나라를 꿈꿉니다.


부스러기이야기나눔, 그 이후

 

꿈이 가득한 세상을 만드는
생각들이 펼쳐집니다.

부스러기 사랑이 모여 행복의 다리를 놓았습니다.

나눔, 그 이후

모두가 합심해 깨끗하게 치운 다훈이네 집!

페이지 정보

작성자 부스러기 작성일2020-04-24 15:01 조회123회 댓글0건

본문


모두의 도움덕분에

깨끗하게 치워진 다훈이네 집!


다훈이는 몇 년 전, 부모님의 이혼 후 아빠와 할머니 그리고 세 명의 동생들과 함께 살고 있습니다. 엄마는 집을 나간 후 연락이 두절되었고, 아빠는 생계를 위해 늦은 시간까지 일을 해야만해 새벽 늦게 들어와 잠만 자고 나가기 일쑤일 뿐 집안 살림과 양육은 방임으로 일관하였습니다. 집안은 흡사 쓰레기장과 같을 정도로 위생상태가 좋지 않아 집주인에게 쫓겨날 위기에 놓인 다훈이네를 위해 모금을 진행하였습니다.


방임으로 일관된 사남매의 생활..

부모님의 이혼 후 아이들의 주양육자는 연로하신 할머니의 몫이 되어버렸습니다. 할머니마저 건강이 좋지 않아 수시로 혈액투석을 받으시고, 거동도 불편해지면서 집안은 몇 개월째 치워지지 않았습니다. 집안 가득 널부러진 옷가지들과 먹다 남은 음식물과 쓰레기들이 쌓여만 갔습니다. 집안 누구도 아이들의 생활지도와 위생안전을 책임져줄 수 없는 상황들이 지속되다 보니 아이들은 머릿니와 그로인한 피부염증이 심해져 일주일 등원 거부까지 받았을 정도였습니다. 이러한 다훈이네 가정의 상황이 전해진 후 많은 후원가족이 아이들의 생활을 바로잡고, 위생안전을 회복할 수 있도록 나눔의 손길을 내밀어주셨습니다.


2038675190_1587707888.1345.jpg


지역사회와 후원가족의 손길 덕분에 깨끗해진 다훈이네 집

다훈이네 집은 발 디딜 틈 하나 없이 쓰레기더미가 가득했습니다. 더 이상 아이들을 이러한 환경에서 지내게 할 수 없었습니다. 지역사회와 사회복지기관 그리고 자원봉사자들이 연계하여 다훈이네 집을 치우기 시작했습니다. 악취가 심해 세탁하여도 사용할 수 없는 옷가지들과 이불들은 모두 버리고 정리하였습니다. 집안에 곰팡이와 바퀴벌레가 심하고 악취가 심해 전문 청소업체에서 청소를 하고 방역을 진행 하였습니다.

  

깔끔하게 정리된 집에서 새롭게 시작하게 된 아이들은 정리정돈에 대한 교육을 실시하고 사회복지사 선생님이 주기적으로 아이들을 만나 확인하는 등 정리정돈 습관을 만들어가기로 했습니다. 그동안 수납장이 부족하여 입었던 옷과 세탁한 옷이 뒤섞여 방마다 쌓여있었는데, 수납장을 마련하여 아이들이 스스로 옷을 정리하고 서랍마다 각자의 이름을 부착해 정리정돈을 할 수 있도록 해주었습니다.


2038675190_1587708096.8036.jpg


공부할 수 있는 공간도 생겼어요!

기존에는 제대로 된 책상도 없고, 지저분해 공부를 할 수 있는 환경이 아니었습니다. 아이들이 집중하여 학습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기 위해 책상과 책장을 구입하였습니다. 큰 아이들이 숙제나 공부를 할 수 있는 책상이 생기다보니 이전에는 주로 누워서 책을 보는 습관이 있었는데, 이제는 책상에 앉아서 책을 읽거나 숙제를 할 수 있도록 습관을 길러주고 있습니다.

 

2038675190_1587708027.9592.jpg

 

기존의 입던 의류는 대부분 더럽고 악취가 심해 거의 버렸지만 그중에 입을 수 있는 의류들은 업체에 맡겨 세탁을 진행하였습니다. 그리고 겨울과 봄에 사남매가 입을 수 있는 깨끗한 새 옷과 신발들도 구입하였고, 이불도 새롭게 마련해 이제는 쾌적한 환경에서 지낼 수 있게 되었습니다. 더불어 아이들이 외출했다 돌아오면 위생안전을 위해 깨끗하게 씻고, 매일 머리를 감을 수 있도록 지도하고 지속적으로 아이들의 집을 방문하여 위생안전을 관리하기로 하였습니다.

 

방임으로 양육되었던 사남매가 후원가족과 지역사회의 관심과 따뜻한 나눔 덕분에 이제는 쾌적하고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는 환경이 마련되었습니다. 다훈이네 사남매를 위해 지속적인 관심과 따뜻한 응원 부탁드립니다. 고맙습니다.


<감사편지>

2038675190_1587707504.1002.jpg



<이렇게 나누었어요!>

모금액4,036,000원나눔액4,036,000원
드림풀1,240,000원책상 및 책장 제작1,400,500원
해피빈1,352,000원4남매 겨울 패딩 및 봄의류, 속옷, 신발 구입비 및 의류 세탁비837,500원
LG디스플레이 임직원1,444,000원이불, 패드, 배게 구입비330,500원


행거, 수납함, 시트지, 전자레인지, 다리미 등 구입 및 청소비874,950원


사업진행비604,000원

*모금액의 15%는 모금 사례발굴 및 진행, 가정방문, 사후관리를 위해 사용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