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곤아동이 한 명도 없는 나라를 꿈꿉니다.


사랑나눔나눔이 필요해요

부스러기사랑나눔회에
필요한 물품나눔을 신청하세요.

아이들이 밝게 웃는 세상,
현장의 선생님들이 더욱 힘을 내는 세상, 부스러기가 만들어 갑니다.

나눔이 필요해요

온도가 올라가면 따스함으로 채워져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솔로몬지역아동센터 작성일2022-01-05 21:08 조회197회 댓글0건

본문

"손끝이 시려요"

오늘도 두툼한 외투를 걸치고 책상 앞에 앉은 우리 아이들이 있습니다.

한참 활동적으로 움직일 시기에 두터운 외투 때문에 실내에서 움직이는 게 힘이 들 정도입니다.  

우리 센터는 2020년 6월에 신설한 시설로 2년이 되지 않아 보조금없이 자부담으로 운영되는 시설입니다. 

그러다 보니 우리들의 겨울은 무섭습니다.

몰라서 난방비 신청을 하지 못했고, 알아도 아직 신청자격이 안되어서 신청을 못했기에 이 겨울은 그저 춥기만 합니다. 

난방비 외에 들어가는 비용이 많기에 따뜻한 겨울을 보내기에는 너무 사치스럽게 느껴질 정도입니다. 

"얘들아, 미안해!"

"춥지?"

"감기 걸리겠다, 불편해도 외투를 입고 있으렴"

이렇게 밖에 해 줄 말이 없습니다. 

엄마, 아빠가 일가시고 난 다음 센터로 달려오는 아이들에게 또 한번 가슴 시린 추억을 남기는 것 같아 마음이 편치 않습니다. 

우리 아이들의 시린 가슴에 온도가 올라가면  따스함으로 가득 채워질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